방구석 기타리스트를 위한 가장 적당하면서도 좋은 Yamaha THR10




유일한 단점이라고 생각되었던 것은 바로 풋 스위치가 없다는것.

구글에서 "THR10 Foot Switch"를 검색하면 양덕께서도 불편하셨는지 풋 스위츠를 파는데...
누가 양덕 아니랄까봐 THR10에 구멍을 꿇고 전용 케이블을 만들어서 판다 -_-;;;


어느 양덕분의 TRH10 풋스위치



개조하는 순간 AS는 저 멀리 날라가지만... 그래도 내 소중한 THR10에 구멍을 내기는 너무 싫다 ㅜ.ㅜ



그런데 구글에 검색된 동영상이 뙁!!!!!

게다가 동영상 설명의 링크를 따라가 보면 Mule에 올리신 상세한 정보가 뙁!!!!!!!
RunAmuck(동거노인찬)님의 Yamaha THR-10 풋스위치 만들기

예전에는 Mule 벙개도 나가보고 했는데 지금은 안가본지 수년은된.... 덕분에 오랜만에 접속!!!
Mule의 RunAmuck(동거노인찬)님의 글을 참고하여 짱구를 굴렸다...


"음....... 나도 구멍 뚫기는 싫은데... 선도 조금더 깔끔하게 하고 싶은데..."


이때 눈에 띄는 THR10의 구멍!!


응? 다른곳은 다 가로인데 여기만 세로네??? 혹시....




넣어보니 랜선이 딱 맞습니다.!!!!!!






랜선이면 필요한 선의 개수가 모자르지 않을까?





1번~5번, 탭/템포 스위치도 빼기로 했으므로 단순하게 생각하면 총 6개의 스위치와 12가닥의 선이 필요합니다.

그런데 Mule의 RunAmuck(동거노인찬)님께서 "두 노드 중에서 한쪽은 묶여있을 것입니다."라는 결정적인 힌트를 주셨습니다.
테스트해보니 Mule의 RunAmuck(동거노인찬)님 말씀대로 12가닥이 아닌 총 7가닥의 선이 있으면 충분합니다.
이러면 랜선으로도 THR10 풋 스위치 MOD를 위해 충분한 선의 개수를 가질 수 있습니다.






헉.. 스위치가 왜이리 비싸???






자작 이펙터용 스위츠를 찾아보니 개당 가격이... 비싸요 ㅜ.ㅜ

물론 라이브 공연에서 마구 밟아도 문제가 없는 스위치라서 어쩔수 없이 비싼거겠지만, 저는 수년째 방구석에서 "도레미파솔라시도"만 연습하는 방구석 기타리스트라...
전자부품 사이트에서 푸쉬 스위치를 구입했습니다. 여기에 풋 스위치를 위한 랜케이블과 커플러도 구입. 다 해서 택배비 포함 만원도 안된다는 @.@

택배 도착 후 또 열심히 땜질 합니다






연결 및 테스트!




랜선을 생각한 이유가 랜 커플러를 이용해서 손쉽게 풋 스위치를 연결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집에서 굴러다니는 고글 케이스에 스위치를 간이 부착하고 테스트를 해봅니다.









잘 작동하는 군요!!! 으허허허허허

나중에 픗 스위치 케이스를 정성들여 만들어줘야 겠습니다. ㅎㅎㅎㅎ

풋스위치를 만드는데 결정적인 히트를 주신 Mul의 RunAmuck(동거노인찬)님께 감사드리며
이상 THR10 픗스위치 만들기 끝~~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