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욕심쟁이"를 부르고 싶었으나
"차마"를 불러야 하는 상황인가? ^^?

천천히 알아 가고자 했던 이유
그저 답답하고 재미 없었던 이유

이것에 대해서 말하지 않아도 알아주기를 바랬던것인지도...

대화가 없으면 오해는 오해를 부르게 되는것...
언젠가는 오해를 풀 날이 오겠지 ^^


'Article > Fre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애드센스를 위한 블로깅??  (0) 2007.07.03
꺄악~ Tiara II ><  (0) 2007.06.25
National Geographic Membership Certification  (0) 2007.06.22
내가 해보고 싶은 것들...  (0) 2007.06.17
2007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0) 2007.05.24
지금은  (0) 2007.05.24
NHN Emerging Technology Conference 2007 on AIR  (0) 2007.03.29
전자 온도계 구입 하다.  (0) 2007.03.21
NDSL 전자사전 되다!!  (0) 2007.03.20
나 오타쿠인가 -_-?  (0) 2007.03.17
2007 SLRClub.com 스트랩  (0) 2007.03.16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