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Ultra Nav Travel + MS Natural Wireless Laser Mouse 60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MS Natural wireless Laser Mouse 6000

바가지 인걸 알면서도 산 마우스...
사실 요즘 깍기도 귀찮아 졌음 ;;;

마우스를 잡는 손의 위차가 상당히 오묘한데....
우선 적응 기간이 필요 할 것 같은데, 적응 되고 나면 상당히 편할듯 하다.

- MS 무선 마우스들은 상당히 크거나 (데탑용) 작거나 (노트북용) 하지만,
   내 손 크기에 가장 잘 맞는 듯 하다.
- AA배터리 2개가 들어가서 상당히 무거울꺼라 생각 했는데,
   상당히 가벼운 느낌이다. (MS 인텔리 마우스 보다는 당연히 무겁긴 하다.)
- 마우스 슬라이드 패드가 바뀌었다고 하는데, 상당히 부드럽게 움직인다.
   (내가 쓰던 마우스가 5년 정도 쓴것 같은데.. 그것 때문인지도 ;;;)
- 움직여 보니, 기타 스트로크 하는 것 같다. 즉, 손목이 까딱 까딱 거리는 것이 아닌,
   전체가 움직이는 듯한 느낌을 준다.

- 평행 이동을 했는데, 약 10도 정도 대각선으로 이동 한다.
   즉, 기존의 마우스 사용법으로 움직이면 그렇다는 것이니, 적응하면 괜찮을 듯
- 마우스 포인터의 움직이는 속도가 너무 빠르다. 조절을 하자니 좀 어색 하고....
    안하자니 좀 그렇고... 고민 좀 해봐야 겠다.

좀더 제대로된 리뷰는... 할까.. 말까.. 고민인데...

포장도 대충 찍어서 버린걸로 봐서는..안할듯 하다 -,.-

사진은 대~충~ 찍었음 -_-;;; (20W 스탠드 두개 뿐이라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Recent posts